가을이 오면
글쓴이 : 오연희   날짜 : 05-10-28 03:14  
조회 : 4,619


가을이 오면/오연희


"제 여자 친구에요”
막내 외손자 말에
덥석 내 손 잡으시던
아흔셋 시외할머니

코스모스
온 집을 울타리 치던
눈부신 가을날
“밖에 날 데리러 왔다” 시며
목욕하고
새 옷 갈아 입으시더니
이웃 나들이 가듯
먼 길 떠나셨다

할머니 잠자는 선산(先山)
코스모스 만발한 길을 오르며
막내 외손자와 그 여자친구
해마다 오자며
두 손 꼭 잡았다

몇 해인가
잊고 살았던 코스모스
파머스 마켓 꽃가게 한쪽 구석에
서너 단
무너진 약속처럼
고개 푹 숙이고 있었다



호수님...
제 졸시 한편 놓고 갑니다.
행복한 가을 되세요.^*^



Total 438
번호 제 목 글쓴이 조회 날짜
회원가입 안내 최고관리자 47399 04-20
138    [re]홀연히 왔다가... 이호수 4741 12-04
137 해를 보내며 (1) 오연희 4758 12-02
136    [re]항상 감사드리며.. 이호수 5173 12-03
135 할로윈데이의 모습(노약자 클릭금지) 이호수 4681 11-02
134 [생활의 지혜-식품] 알토란 같은 "닭알"상식 이호수 4808 11-02
133 [생활의 지혜-운동]운동에 관한 오해 16가지 이호수 4491 11-02
132 가을이 오면 오연희 4620 10-28
131    [re]가을이 오면..생각나는 고향 이호수 4699 10-31
130 시간이 지날수록 오연희 4822 10-28
129    [re]상상하며..뒤돌아 보며.. 이호수 4658 10-31
128 가을 전주열 4369 10-27
127    [re]반갑네 친구.. 이호수 5199 10-31
126 압축파일 / 경상도편 이호수 4420 10-16
125 [생활의 지혜-건강] 허리 망치는 11가지 자세 이호수 4761 10-16
124 [생활의 지혜-건강] 행복해지는 방법 이호수 4913 10-16
123 [생활의 지혜-건강] 不老 12 계명 이호수 4653 10-16
122 [생활의 지혜-건강] 웃음과 뇌의 관계는? 이호수 5596 10-16
121 [생활의 지혜-건강] 나만의 '주량' 계산법 이호수 4942 10-16
120 뉴저지에 관하여 이호수 4925 10-16
119 전화번호로 주소를 찾을 수 있는 사이트 이호수 4822 10-16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and 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