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의 7가지 초능력
글쓴이 : 이호수   날짜 : 04-11-26 14:27  
조회 : 4,709
졸음을 쫓는다면 커피이다.
아침 잠을 깨기 위해 한잔 ,
철야 작업이나 공부에,
또는 드라이브시 잠시 쉴 때 등
우리는 커피의 신세를 지는 경우가 실로 많다.

그러나 어느 경우도
졸음을 깨기 위한 것이 첫번째 목적이다.

커피가 음료로서 이용되게 된 것은 서기 1000년 전후,
아라비아의 회교사원에서 라고한다.
그 목적은 역시 졸음을 쫓기 위함이었다.

그 이후 1000년에 걸쳐서
우리들은 커피의 덕택을 많이 보고있다.
그렇지만 졸음을 쫓기 위한 것만이 커피가 가지는
전부는 아니라는 것을 최근에 잘 알게 되었다.
예를 들어 Diet효과가 있다.

덧붙여 지적 능력을 높히고 운동 능력을 올려주는 힘이 있다.
또한 발암을 억제하며 동맥경화를 방지하는 힘도 있다고 한다.
커피야말로 초 건강 음료이다.
지금 주목되고 있는 커피의 효능을 간단히 설명해 본다.

1) 졸음운전 방지.-
이것은 잘 알려진 카페인의 졸음방지효과.
각성상태를 지속시키는 Cycling AMP의 분해를 억제한다.

2) 공부의 능률 향상. -
"내전 크레페린 검사" 라고 하는 한자리 수자를
계산해 나가는 테스트를 해보면 커피를 마심으로써
계산 능력이 향상된다고 한다.

3) 다이어트 효과 -
카페인은 신체의 에너지 소비량을 약 10% 올린다.
즉, 같은 것을 먹어도 카페인을 섭취한 사람의 쪽이
칼로리 소비가 1할 높게 되어 비만을 방지한다.

4) 운동의 지구력을 높힌다. -
보통 운동을 할 때 에너지는 글리코겐에서 공급되고
글리코겐이 없어지면 피하지방이 에너지로 변한다.
그러나 카페인은 글리코겐 보다 먼저 피하지방을
에너지로 변환하는 작용을 한다.
마라톤 선수가 레이스 중에 마시는 드링크에
카페인음료가 많은 것은 이때문이다.
(레이스 후, 카페인의 혈중농도가 1L당 12mg 이하이면
도핑테스트에서 걸리지 않는다.)

5) 음주 후 숙취방지와 해소 -
음주 후 숙취는 알콜이 체내에서 분해되어
아세트알데하이드라는 물질로 변하기 때문에 일어난다.
간단히 말해 아세트알데하이드를 분해해서
몸 밖으로 내보내는 것이 좋다.
카페인은 간기능을 활발하게 해 아세트알데하이드 분해를
빠르게 하고 신장의 움직임을 활발하게하여 배설을 촉진 시킨다.
가능하면 술을 마신 후에
한잔의 물과 커피를 마셔두면 좋을 것이다.

6) 입냄새의 예방 -
최근 구취 억제제가 잘 팔리고 있으나 커피에 함유되어 있는
Furan류에도 같은 효과가 있다.
특히 마늘의 냄새를 없애는 효과가 높다.
단, 커피에 우유나 크림을 넣으면 Furan류가
먼저 이 쪽에 결합을 하기 때문에 효과가 없다.

7) 암,동맥경화의 억제 -
와까야마현 현립의과대학의 이와사기 히데오 조수가
커피중에 함유되어 있는 Chlorogenic acid가 발암물질의 하나인
"OH ·"의 발암성을 억제하는 경향이 있다는 연구를 발표했다.
동맥경화에 대해서도 동경자혜의대의 나가노교수등의 연구에서
커피는 동맥경화를 예방하는 HDL(좋은 콜레스테롤 )을
증가시킨다는 것을 밝혔다.
이 때까지는,커피는 중성지방을 증가시켜 동맥경화를
촉진시킨다고 알려져 왔으나 이야기는 거꾸로 된 셈이다.

대충 7가지의 효능이다.
그러나 단순히 커피를 마신다고 이 일곱가지 능력이
발휘된다고 할 수는 없는 것이다.
커피의 효능은 당연한 이야기 일런지도 모르나
한방약적인 것으로 볼 수 있다.

즉, 같은 약이라도 사람에 따라 효능이 다르다.
(출처 : 일본과학 월간 위크지. 1999년 5월호)

Total 438
번호 제 목 글쓴이 조회 날짜
회원가입 안내 최고관리자 31375 04-20
18 커피의 7가지 초능력 이호수 4710 11-26
17 전자렌지 200% 활용하기 이호수 4219 11-26
16 생활의 지혜 300가지 이호수 3777 11-26
15 한국이 세계 1위인 것들 이호수 4785 11-26
14 머피의 법칙 씨리즈 이호수 3835 11-26
13 여자와 공 씨리즈 이호수 4032 11-26
12 차이점 씨리즈 이호수 3835 11-26
11 콩글뤼쉬 씨리즈 이호수 4622 11-26
10 가 볼만한 사이트 이호수 10403 11-26
9 끊었던 담배가 다시 피우고 싶을때 이호수 4408 11-26
8 아나운서 손석희의 '지각인생' 이호수 7882 11-26
7 팁의 개념...팁 줘나 하나? 이호수 4038 11-26
6 동서~한국에 나와! 우리..미사리에서 소주한잔 하세.. 손판식 3562 11-24
5    [re] 형님 보고싶습니다. 이호수 3633 11-24
4 오호...집도 새로 장만하시고.... 오석남 3820 11-23
3    [re] 오호...집도 새로 장만하시고.... 이호수 3814 11-24
2 삼촌~ 상현입니다 상혀니 3693 11-01
1 뭐가 그리 바쁜지 (1) 김동욱 4259 10-31
   21  22
and 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