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년의 많은 색깔들
글쓴이 : 이호수   날짜 : 07-03-17 05:51  
조회 : 2,880
♡ 중년의 많은 색깔들 ♡



중년은 많은 색깔을갖고 있는 나이이다.

하얀 눈이 내리는 가운데서도 분홍 추억이 생각나고

초록이 싱그러운 계절에도

희색의 고독을 그릴 수 있다.



그래서 중년은

눈으로만 보는 것이 아니라

가슴으로도 본다.



중년은 많은 눈물을 가지고 있는 나이이다.

어느 가슴 아픈 사연이라도

모두 내 사연이 되어버리고

훈훈한 정이 오가는 감동 어린 현장엔

함께하는 착각을 한다.



그래서 중년은 눈으로만 우는 것이 아니라

가슴으로도 운다.



중년은 새로운

꿈들을 꾸고 사는 나이이다.

나 자신의 소중했던 꿈들은

뿌연 안개처럼 사라져가고

남편과 아내 그리고

자식들에 대한 꿈들로 가득해진다.



그래서 중년은 눈으로 꿈을 꾸고

가슴으로 잊어가며 산다

중년은 여자는 남자가 되고

남자는 여자가 되는 나이이다.



마주보며 살아온 사이

상대방의 성격은 내 성격이 되었고

서로 자리를 비우면 불편하고

불안한 또 다른 내가 되어 버렸다.



그래서 중년은 눈으로 흘기면서도

가슴으로 이해하며 산다.

중년은 진정한 사랑을 가꾸어갈 줄 안다.

중년은 아름답게 포기를 할 줄도 안다.



중년은 자기주위가

얼마나 소중한지를 안다.

그래서 중년은 앞섬보다

한발 뒤에서 챙겨가는 나이이다.



-초심으로 돌아가 살아야 중에서-

Total 68
번호 제 목 글쓴이 조회 날짜
68 나는 꼴지였다 이호수 1020 05-11
67 *고정관념을 깨고 세상을 바라보기 (1) 태일 1497 03-24
66 *아내가 있어야 오래사는 이유! 태일 1205 03-23
65 *’인생을 다시 시작할 수 있다면, 태일 1101 03-23
64 부모가 자녀에게 하지 말아야 할 것| ♥ 좋은생각 | 하심 1374 12-11
63 인생의 다섯가지 나이 이호수 12091 10-17
62 ♣영원한 사람을 만나게 된다면... 이호수 10391 05-21
61 일년 내내 줄 수 있는 선물 15가지 이호수 7251 05-05
60 당신이 보고 싶은 날 / 이해인 (1) 이호수 6748 03-18
59 여자는 이런 남잘 좋아해!! 이호수 3022 03-18
58 봄 마중 갈까요? -박성희- 이호수 3590 03-17
57 중년의 많은 색깔들 이호수 2881 03-17
56 40 언덕에 서서 이호수 2566 03-17
55 오래도록 스며드는 사람!! 이호수 2889 03-17
54 <b>'토끼와 거북'의 숨은 이야기</b> 이호수 2600 03-08
53 <b>한쌍의 제비(雙燕)</b> 이호수 6524 03-07
52 <b>부모</b> 이호수 6165 03-07
51 그냥친구와 진짜친구 이호수 5792 01-30
50 당신의 아침을 위하여 이호수 5928 12-12
49 뼈 있는 유머 이호수 5892 11-30
 1  2  3  4  
and or